1. 골고루 먹기(두말할 나위 없이 기본 중에 기본입니다)
2. 우유를 하루 200cc-400cc정도 섭취 하도록 합니다.
  >비만이 우려되거나 체지방이 높은 경우는 무지방+고칼슘 우유를 섭취합니다.
  >우유를 먹고 복통을 호소하는 아이들의 경우는 우선 데워서 줘 보고 그래도 복통이 발생하면 우유종류를
  요즘 많이 나오는 소화가 용이한 우유로 먹이시면 됩니다.
  >아토피 피부염이나 알러지성 질환 등의 문제가 있는 경우는 산양유를 고려해 봅니다.
3. 멸치 김 미역 다시마 등 칼슘이 많이 함유되어 있는 음식을 많이 섭취합니다.
4. 비타민 D(표고버섯 무말랭이 나물)와 단백질(두유 콩 두부 생선)도 충분히 먹는 것이 좋습니다.
5. 금기 음식 류

단것(설탕 함유 음식)은 성장에 좋지 않습니다.
기름진 음식은 체지방 과다로 이어져 사춘기를 당겨 성장기간을 단축합니다. 인이 많이 함유된 인스턴트 패스트푸드음식은 체내 칼슘 배설을 촉진합니다. 너무 차거나 너무 짜거나 자극성 있는 음식이나 소화가 잘 되지 않는 음식은 피합니다. 간식을 너무 많이 먹는 것은 좋지 않고 자기 전에 먹는 것은 좋지 않습니다.

  >설탕 - 가공식품에 많이 들어있습니다. 빵, 과자, 사탕, 초콜릿, 탄산음료, 길거리 떡볶기 등등
  >각종 튀김 류(과자, 라면, 탕수육, 치킨 등등)
  >유지방이 너무 많이 들어있는 경우(우유를 잘 마시고 있으면 추가적인 유지방 섭취를 피하게 한다.
  치즈, 소프트아이스크림, 버터, 초콜릿 등등)
  >인스턴트, 패스트푸드 류(콜라, 사이다, 쥬스 류, 라면, 햄버거, 핫도그, 피자 등등)
  >고기류는 기름이 거의 함유되지 않은 살코기 형태로 먹이는 것이 좋습니다.
  (장조림 등을 짜지 않게 해서 주면 좋습니다)
 
1. 저녁 10시부터 새벽 2시까지는 성장호르몬의 분비가 왕성한데 깊은 수면을 취하고 있어야 잘 분비가 됩니다. 그러므로 상황이 허락하면 저녁 9시 30분이면 잠자리에 들도록 하고 그렇지 못하다면 되도록 일찍 재우시는 것이 좋습니다. 사실 대부분의 경우는 잘못된 습관, 즉 부모님의 생활패턴을 쫓아가는 경향이 있습니다. 일찍 재우시는 노력을 지속적으로 하셔야 합니다.

2. 자는 중에 코를 심하게 상습적으로 곤다면 깊은 수면을 취하지 못하므로 성장에 방해가 된다. 이런 경우는 적절한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3. 이유 없이 자주 깨어 울거나 하는 ‘야제증’, 혹은 ‘야경증’의 경우 적절한 치료를 받아야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1. 초등학교 6년간은 아이가 좋아하는 운동을 반드시 주5회 이상 시킵니다(태권도, 수영, 째즈 댄스 등등) 아이가 좋아하는 운동을 고르는 것이 핵심입니다.
2. 하루 40분~1시간 정도는 상하로 점프하는 운동, 즉 줄넘기, 농구, 덤블링(트렘폴린) 등을 하도록 합니다.
3. TV보는 시간이 많다면 하루 1-2시간 이내로 제한하고 체지방이 과다한 아이인 경우 TV시청 시 트렘폴린 뛰기를 집안에서 하도록 합니다.(트렘폴린은 아파트에서도 할 수 있습니다)
4. 줄넘기는 시간만 채우면 지겹고 운동효과가 떨어지므로 다음의 요령으로 하도록 합니다.
  > 처음 10분 정도는 가볍게 몸을 풀면서 10~100회 정도로 쉬엄쉬엄합니다.
  > 어느 정도 몸이 풀렸으면 시간을 재어 시험 보듯이 집중해서 합니다. 우선 10분간 1000회에 도전합니다.
    보통 초등학교 5학년 이상의 아이는 며칠 만에 달성할 수 있습니다.
  >10분 1000회에 성공하면 다음은 20분 1500회, 30분 2000회, 40분 3000회로 목표를 조금씩 올려줍니다.
    이렇게 마치 게임처럼 아이의 성취욕과 도전정신을 각종 당근(^^;)과 채찍으로 약간씩 자극해 주면 열심히
    하게 됩니다.
  >초등학교 5학년이상의 숙련된 아이는 40분에 5000개 이상을 할 수 있습니다.
  >체중이 과다하게 나가는 경우 너무 초반에 무리를 하면 아직 근력이 충분치 못해서 무릎과 발목의 통증을 호
    소하게 되니 주의하도록 합니다.
5. 바른 자세는 성장에 빼 놓지 말아야 할 덕목입니다. 몇 년 전에 모 방송사에서 즉시에서 자세를 교정해준 후에 1-2cm 더 커진 키를 보여주어서 화제가 된 적이 있기도 했죠. 초등학교 이상의 아이들은 책상에 앉아있는 시간이 많아져서 척추가 좌우나 앞뒤로 휘어진 형태의 아이들이 많이 있습니다. 되도록 바른 자세를 하고 있도록 지도해 주세요.
6. 스트레칭은 바른 자세를 만들고 또 관절을 꽉 움켜쥐고 있는 인대 등을 유연하게 하여 줌으로써 키를 잘 자라게 하는데 기여합니다.